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드라마
'죽사남' 최민수 "비교불가 캐릭터, 모 아니면 도"
고동선 PD "도전의식 일으키는 캐릭터, 최민수에 기대"
2017년 07월 17일 오후 14:46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이미영기자] 배우 최민수가 '죽어야 사는 남자'에서 촌스럽지만 생명력 있는 캐릭터를 보여줄 것이라고 밝혔다.

최민수는 17일 오후 서울 상암MBC에서 열린 새 수목드라마 '죽어야 사는 남자'(연출 고동선, 극복 김선희)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카리스마 넘치는 남성미의 대명사 최민수의 새로운 변신으로 화제가 됐다. 1970년대 후반 중동으로 건너가 작은 왕국의 '수아드 파드 알리' 백작이 된 장달구 역을 맡아 외모부터 연기까지 파격적인 변신을 선보일 예정이다. 기존에 숱하게 봐왔던 재벌남이 아닌, 중동의 석유부호라는 신선한 캐릭터를 어떻게 소화할지 관전포인트다.



최민수는 "촬영을 한다기보다 크루즈를 타고 여행하는 기분이다. 말이 백작이지 철인 3종 경기 같이 힘들게 촬영하고 있다. 하지만 그에 상응하는 좋은 작품이 나올 거라고 생각한다. 무릎을 탁치게 만드는 작품이 열릴 것"이라고 밝혔다.

최민수는 백작 연기에 대해 "비교할 수 없는 인물이 없다. 한국에서 볼 수 없는 캐릭터다. 이 인물은 중동으로 가서 두 손으로 자기 힘으로 부를 일군 자다. B급이 '촌발' 나고 구태의연할 수 있지만 생명력이 있을 수 있다고 생각했다"라며 "캐릭터에 대해 생각하느라 한 달 반 정도 집 밖으로 못 나왔다. 감독님을 만나 '모 아니면 도다. 캐릭터 분석이 안된다'고 했다"고 캐릭터에 대한 깊은 고민을 털어놨다.

그는 "남들과 다른 작품이 될 것이다. 유니크한 작품이 탄생할 거라 믿는다"고 작품에 대한 기대를 당부했다.

고동선 PD는 "이런 인물이 배우들에게 도전의식을 일으키는 것 같다. 최민수 선배님이 캐릭터에 대해서 몰입을 하면서 연구를 했다. 인물의 깊이까지 많이 연구하고 있다. 이 인물의 테마를 풍부한 연기력으로 보여줄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죽어야 사는 남자'는 만수르와 같은 삶을 누리던 왕국의 백작이 딸을 찾기 위해 한국에 도착하면서 벌어지는 과정을 그린 코믹 가족 휴먼 드라마다. 부성애 0%인 아버지가 딸바보로 변화하는 과정을 통해 진정한 가족의 의미를 담아낸다.

'죽어야 사는 남자'는 '군주-가면의 주인'의 후속으로 오는19일 첫 방송 된다.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사진 정소희기자 ss082@joy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가화제 스타 룩 TV·방송 드라마 볼만한TV 가요·팝 해외연예 영화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 일반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드라마 최신뉴스
'사랑의 온도' 김재욱 "정우 응원해줘 힘 내" 종..
[조이HD]정은지, 테러협박에도 '프로페셔널한 미..
[포토]고준희, 단추 3개 풀고 '아슬아슬한 착석'
[포토]진구-정은지, '언터처블 주연 커플!'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김국배]국방부 해킹대응 유감
[책쓰기 코치, 김이율의 포스트홀릭]..
[김동현의 NOW 도쿄]아쉽지만 쓴 보..
[민혜정]인터넷기업 규제, 땜질식 처방..
[김동현의 NOW 도쿄]도쿄돔의 '종이팩'..
프리미엄/정보

오늘 내가 읽은 뉴스

 

2018 평창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