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야구 
[톱뉴스]
롯데 번즈, LG 허프 상대 두 경기 연속 홈런
3회 두 번째 타석서 소속팀 역전 이끌어낸 3점포 LG도 양석환 홈런으로..
2017년 05월 19일 오후 20:06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류한준기자] "1번이던 9번이던 타순은 크게 상관 없을 걸요."

조원우 롯데 자이언츠 감독은 19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LG 트윈스와 원정 경기를 앞두고 외국인타자 앤디 번즈의 타순에 대해 이렇게 언급?다.

조 감독은 "타격감이 뚝 떨어졌을 때는 어느 타순에 두더라도 잘 못하더라"며 "번즈도 이런 상황을 잘 알고 있다"고 했다.

번즈는 이날 6번 까지 타순이 올라갔다. 지난 16일부터 18일까지 사직구장에서 치른 kt 위즈와 주중 3연전 동안 번즈는 바닥을 치던 타격감을 끌어올렸다.



그는 kt와 3경기를 치르는 동안 매일 안타를 쳤다. 이 기간 동안 타율 5할3푼8리(13타수 7안타) 6타점을 기록했다. 7안타 중 2루타가 3개·홈런 1개를 치는 등 장타력이 돋보였다.

번즈의 좋은 타격감은 19일 LG를 상대로도 이어졌다. 2루수 겸 6번타자로 선발 출전한 번즈는 1-2로 끌려가고 있던 4회초 1사 1, 2루 상황에서 맞은 두 번째 타석에서 짜릿한 손맛을 느꼈다.

그는 LG 선발투수 데이비드 허프가 던진 초구 체인지업(130㎞)에 배트를 돌렸다. 타구는 왼쪽 담장을 넘어가는 3점 홈런(시즌 5호)이 됐다. 번즈의 한 방으로 롯데는 단숨에 4-2로 경기를 뒤집었다.

상승세를 탄 롯데는 이어 타석에 나온 이우민과 김사훈이 각각 2루타와 안타를 쳐 힌 점을 더 냈다. 0-2로 끌려가면서 시작한 4회초가 빅이닝이 됐다. 5점을 한꺼번에 몰아 올렸다.

번즈는 kt전에 이어 두 경기 연속 대포를 가동했다. 그는 전날(18일) kt전에서 8회말 투런포를 쳤다.

한편 LG도 당하고만 있지 않았다. 2-5로 끌려가고 있던 4회말 채은성이 롯데 선발투수 브룩스 레일리를 상대로 2점 홈런(시즌 2호)을 쏘아 올려 점수 차를 좁혔다. 그는 레일리가 던진 4구째 체인지업(139㎞)을 받아 쳐 담장을 넘겼다. 5회 현재 롯데가 5-4로 LG에게 앞서있다.

잠실=류한준기자 hantaeng@joynews24.com 사진 이영훈기자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가화제 스타 룩 TV·방송 드라마 볼만한TV 가요·팝 해외연예 영화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 일반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연예·스포츠 전체 최신뉴스
'박희수 끝내기 실책' KIA, 안방서 3연패 탈출
'왕사' 신분 속인 윤아X임시완, 얽히고 설킨 인..
김태형 감독 "장원준,'장꾸준'답게 던졌다"
'120승' 장원준 "더 많은 승리를 목표로 삼겠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김이율의 포스트홀릭] 지금이 혼자..
[윤선훈]상생 협약, 이번엔 정말?
[김문기] 일본 매체들은 왜 SK하이닉..
[이영웅] 추경 대신 휴가 걱정하는..
[윤지혜]편집숍 열풍 속 모험 꺼리는..
프리미엄/정보
건물안 지도전쟁…승자는?

오늘 내가 읽은 뉴스

 

2018 평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