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TV-방송
'복면가왕' 아코디언맨은 '미씽나인' 김법래
"친숙한 이미지로 연기하고 싶다"
2017년 03월 19일 오후 17:21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권혜림기자] '복면가왕'의 '아코디언맨'은 '미씽나인' 김법래였다.

19일 방송된 MBC '일밤-미스터리 음악쇼 복면가왕'(이하 복면가왕)에는 가왕 강남제비에 맞서는 실력자들의 경연이 펼쳐졌다.

지난 방송에서 다뤄진 '아코디언맨'과 '노래할고양'의 준결승 결과도 발표됐다. 감미로운 음색의 '노래할고양'이 3라운드 진출을 확정한 가운데 '아코디언맨'은 가면을 벗었다.



탄탄한 성악 발성으로 노래를 선보였던 '아코디언맨'은 MBC 드라마 '미씽나인' 등에서 시청자를 만났던 배우 김법래였다. 저음 목소리로 한번 더 시선을 끈 그는 자신의 낮은 목소리로 인해 손해를 겪을 때도 있다고 알려 웃음을 줬다.

그는 "버스에서 전화를 받으면 다들 쳐다보더라"고 말했다. 이어 남다른 성악 실력에 대해 "경희대 성악과를 나왔다. 성악에서는 저 같은 배역이 없어 뮤지컬을 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무대를 내려와서는 "방송에서 악역을 많이 안 했는데 자꾸 악역을 많이 한줄 안다. 동네 형 아저씨로, 친숙한 이미지로 믿고 보는 아저씨가 되고 싶다"고 말했다.

권혜림기자 lima@joynews24.com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치매여행]<6> 치매, 불치병인가?
[김두탁]건설업계, 사정 칼날에 '풍전..
[김지수] 은행家 '소통' 바람, 순풍인..
[윤선훈] 정쟁이 가로막는 생계형 적..
[도민선] 정부의 내년 3월 5G 상용화..
프리미엄/정보
시가총액 1조달러, 승자는 누구?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