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TV-방송
[톱뉴스]
'내 귀에 캔디2' 박민영, 청순발랄 바니바니의 달콤한 목소리
솔직하고도 사랑스러운 모습으로 시청자 만나
2017년 03월 19일 오전 11:09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권혜림기자] 배우 박민영이 '내 귀에 캔디2'에서 청순하고도 발랄한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미소를 자아냈다.

지난 18일 방송된 tvN'‘내 귀에 캔디2'에서 공개된 박민영의 모습은 첫사랑의 아이콘 그 자체였다. 듣는 사람까지 기분 좋게 만드는 웃음소리와 기분 좋게 말린 입꼬리, 유쾌한 말투로 시청자를 사로잡은 바니바니의 정체가 배우 박민영이었다.

이날 가장 큰 이벤트는 각자의 숙소에서 요리하고, 자신이 만든 음식을 먹으며 전화로 서로의 고민을 나누는 저녁 식사였다. "저 되게 못생기게 나오죠"라고 말하는 박민낯의 박민영은 화장을 걷어낸 후에도 수수한 아름다움을 자랑했다. 바짝 올려 묶은 머리와 편한 차림, 귀엽게 두른 앞치마 차림으로 허둥지둥 요리하는 모습도 사랑스러웠다.



앞서 진행된 제작진과의 사전 인터뷰에서 "어느 순간부터 사람 자체가 무서워서 경계심이 생겨 내 마음을 터놓는데 불안감이 있다"며 "같은 일을 하며 비슷한 고민을 하는 사람이 캔디였으면 좋겠다"고 말한 박민영은 '홍삼이'와 통화로 함께 저녁을 먹으면서 화려한 스포트라이트에 가려 그동안 보이지 않았던, 마음속에 꽁꽁 감춰둔 고민을 나눴다.

"보이는 이미지대로 도도하고 새침할 것이라는 오해를 많이 받는다" "종종 포털사이트에 자신의 이름을 검색해본다"는 고민을 털어놓은 그는 상대의 조언을 귀 기울여 듣다가 돌연 "이렇게 같이 얘기하는 거 너무 재밌다. 우리 좀 더 세게 가볼까?"라고 분위기를 리드하는 반전 매력을 선보여 미소를 자아냈다.

박민영은 "처음엔 너랑 통화할 때 예쁘게 얘기할까 했는데 예쁘게 얘기하는 건 잠깐은 할 수 있지만 계속은 못 하잖아"라며 내내 솔직하고 허물없이 대화에 임했다. 상대에게 고마움과 미안함을 자주 표현하는 박민영의 모습에서 솔직함과 사랑스러움이 수시로 묻어났다.

박민영의 '내 귀에 캔디2'는 오는 26일 밤 10시 50분에 이어 방송된다.

권혜림기자 lima@joy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가화제 스타 룩 TV·방송 드라마 볼만한TV 가요·팝 해외연예 영화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 일반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TV·방송 최신뉴스
"먹고살아야 해"…차오루, '푸드트럭'에 담긴 간..
매니악 "'쇼머니6' 탈락 아쉽지만 큰 힘 얻어"
'SNL9' 옹성우·박지훈, '신세계' 패러디…남성..
'무한도전', 드류 베리모어와 깜짝 만남 '행운의..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윤선훈] 비정규직 기준, 명확한 정의..
[김문기] 스마트폰, 100만원 '고지전'
[김양수]연기돌 파격 발탁, 누구를 위..
[정병근]아리아나 그란데, '무성의' 오..
[성지은] 빛 좋은 개살구
프리미엄/정보
월가가 애플 'AR 사업'에 주목한 이유..

오늘 내가 읽은 뉴스

 

2018 평창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