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영화
[톱뉴스]
'원라인' 임시완, 현장의 모범생 되다…대본 연구 삼매경
촬영장 분위기 메이커이자 '열공' 아이콘
2017년 03월 07일 오전 08:54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권혜림기자] 영화 '원라인'이 연기 변신을 예고한 임시완의 열정이 담긴 스틸을 공개했다.

7일 NEW는 '원라인'(감독 양경모, 제작 ㈜미인픽쳐스, ㈜곽픽쳐스)의 배우 임시완의 현장 모습이 담긴 스틸컷을 선보였다.

영화는 평범했던 대학생 민재(임시완 분)가 전설의 베테랑 사기꾼 장 과장을 만나 모든 것을 속여 은행 돈을 빼내는 신종 범죄 사기단에 합류해 펼치는 짜릿한 예측불허 범죄 오락 영화다.
공개된 스틸 속에는 대본을 한시도 손에서 놓지 않는 임시완의 '열공' 현장이 포착됐다. 사기계의 샛별 민 대리 캐릭터로 180도 다른 반전 매력을 선보일 그는 현장에서 그 누구보다 열정을 불태웠다는 후문.



캐릭터에 생생한 숨결을 불어넣기 위해 양경모 감독과 끊임없이 캐릭터에 대한 고민을 나눴고, 맛깔 나는 대사의 맛을 살리기 위해 대본을 꼼꼼히 살피며 사전 준비에 임했다. "연기에 있어서 준비성이 철저하다. 그런 모습을 보면서 나도 많이 배웠다"는 배우 진구의 말처럼 임시완은 촬영 현장에서 모범생 그 자체였다는 전언이다.

촬영장의 분위기 메이커로 손꼽힐 만큼 꽃미소로 현장의 비타민 역할을 톡톡히 하다가도, 촬영에 들어가기 전에는 항상 손에서 대본을 놓지 않으며 치밀한 분석과 노력으로 사기계의 샛별 민 대리로 변신했던 임시완의 열정에 기대가 쏠린다. 영화는 오는 29일 개봉한다.

/권혜림기자 lima@joy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가화제 스타 룩 TV·방송 드라마 볼만한TV 가요·팝 해외연예 영화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 일반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연예·스포츠 전체 최신뉴스
즐거운 이승우 "신태용 감독 철학, 바르셀로나와..
신태용 감독 "이승우에게 부상 당하지 말라고 했..
이승우-백승호, 신태용호에 개인 능력 잘 녹였다
신태용호, 꽁꽁 숨겼던 세트피스로 재미봤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칼럼/연재
[김국배]달라지는 클라우드 인식
[김윤경] 세월호와 봄
[민혜정]팩트 체크는 네이버·다음에..
[윤채나]조기 대선과 네거티브의 유..
[김문기] '일곱번째 파도'를 기다리는..
프리미엄/정보
애플, 피처폰 위주 신흥시장서 약진 비..
스냅챗, 페이스북처럼 3년내 2배 성장..

오늘 내가 읽은 뉴스

 

창간17주년
2017 I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