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배구
[톱뉴스]
IBK기업은행, GS칼텍스 꺾고 '파죽의 5연승'
[IBK기업은행 3-0 GS칼텍스]…리쉘 21점 해결사 역할
2017년 02월 17일 오후 18:52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류한준기자] '1위 자리 포기란 없다.'

여자프로배구 IBK기업은행이 5연승을 거두며 1위 흥국생명을 압박했다.

IBK기업은행은 17일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2016-17시즌 NH농협 V리그 GS칼텍스와 원정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0(25-12 25-21 26-24)으로 이겼다.

IBK기업은행은 16승 9패 승점51이 되며 2위를 지켰고 흥국생명(18승 7패 승점52)을 1점차로 따라붙었다. GS칼텍스는 3연패에 빠지면서 9승 16패 승점28로 5위 제자리에 머물렀다. 10승 달성 기회를 다음으로 미뤘다.



IBK기업은행은 공격 삼각편대가 모두 제 역할을 했다. 리쉘(미국)이 21점, 박정아가 16점, 김희진이 17점을 각각 올리며 소속팀 승리에 도움을 줬다.

GS칼텍스는 알렉사(캐나다)와 이소영이 각각 13, 10점을 올렸으나 화력대결에서 상대에게 밀렸다.

IBK기업은행은 1세트를 쉽게 따냈다. 리쉘, 박정아, 김희진이 고르게 활약했다. 세트 중반 이미 큰 점수차로 앞서며 승기를 잡았다.

GS칼텍스는 2, 3세트에서 추격에 나섰지만 IBK기업은행은 이를 잘 뿌리쳤다. GS칼텍스는 2세트들어 베테랑 한송이가 블로킹과 서브에이스를 기록했고 이소영과 알렉사가 힘을 내며 IBK기업은행 공격 삼각편대에 맞섰지만 뒷심이 부족했다.

3세트는 좀 더 팽팽했다. IBK기업은행이 17-13까지 앞섰으나 GS칼텍스는 이때부터 다시 한 번 추격했다. 센터 이영이 시도한 속공과 상대 범실, 강소희의 공격을 묶어 20-20으로 균형을 맞췄다.

승부는 듀스까지 이어졌고 막판 집중력에 앞선쪽은 IBK기업은행이다. 리쉘이 해결사 노릇을 했다. 그는 24-24 상황에서 팀이 낸 두 점을 모두 책임졌다, 두차례 시도한 오픈 공격이 모두 점수로 연결됐다.


장충체육관=류한준기자 hantaeng@joy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가화제 스타 룩 TV·방송 드라마 볼만한TV 가요·팝 해외연예 영화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 일반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배구 최신뉴스
男배구, 인도네시아 꺾고 亞선수권 4연승
류중탁 명지대 감독, 배구협회 전무이사로
신춘삼 전 한전 감독, KOVO 신임 경기운영위원장..
IBK기업은행 배구단, 어린이·장애인 대상 배구..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정지연] 홍준표의 잇따른 사과, 진정..
[김나리]가상통화, 발전 위한 규제 필..
[도민선]침묵 강요당하는 휴대전화..
[김이율의 포스트홀릭] 지금이 혼자..
[윤선훈]상생 협약, 이번엔 정말?
프리미엄/정보
건물안 지도전쟁…승자는?

오늘 내가 읽은 뉴스

 

2018 평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