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MLB
[톱뉴스]
피츠버그 구단주 "강정호·팀 모두 실망"
스프링캠프 불참 관련 입장 밝혀…행동에 대한 책임져야 강조
2017년 02월 16일 오전 09:56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류한준기자] 강정호(피츠버그 파이어리츠)는 소속팀 스프링캠프 시작을 함께 하지 못한다. 음주운전 사고로 인해 그라운드가 아닌 법정에 서야 한다.

강정호는 지난해 12월 2일 서울시 강남구 삼성역 사거리에서 음주운전 사고를 범했다. 경찰 조사후 검찰은 강정호를 벌금 1천500만원에 약식기소 했다. 하지만 법원은 정식재판 회부 결정을 내렸다.

피츠버그 구단은 지난 15일(이하 한국시간) "강정호가 한국에서 재판을 받는다"고 첫 공식 입장을 밝혔다. 프랭크 쿠넬리 구단 사장이 직접 강정호의 스프링캠프 불참 사실을 확인했다.



구단주도 직접 강정호에 대해 언급했다. 밥 너팅 구단주는 16일 피츠버그 지역 일간지 '피츠버그 포스트-가제트'와 가진 인터뷰를 통해 "강정호가 스프링캠프에 정상적으로 참가할 수 없다는 얘기를 들었고 확인했다"며 "강정호도 그렇고 팀도 (음주운전 사고)에 대해 많은 실망을 했다"고 말했다.

너팅 구단주는 "강정호가 재판 일정을 마무리하고 다시 팀에 돌아오길 바란다"며 "구단도 강정호를 최대한 돕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너팅 구단주는 "강정호도 자신이 한 일에 책임을 지겠다는 뜻을 밝힌 것으로 알고 있다"며 "자신이 한 행동에 대해 실망하고 있다. 구단 역시 음주운전을 한 것과 사고까지 낸 부분에 대해서는 실망스럽다. 하지만 강정호를 돕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피츠버그 구단은 소속 선수들에 대한 관리를 우선으로 생각하고 있다"며 "그라운드 뿐 아니라 일상 생활에서도 지원한다. 강정호는 스프링캠프에 정상적인 합류가 힘들지만 올시즌을 잘 치를 수 있도록 최대한 힘을 보태려고 한다"고 덧붙였다. 강정호에 대한 첫 공판은 22일 열린다,

류한준기자 hantaeng@joy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가화제 스타 룩 TV·방송 드라마 볼만한TV 가요·팝 해외연예 영화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 일반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연예·스포츠 전체 최신뉴스
김기태 "김주찬, 살아날 거라고 믿었다"
'1군 복귀' 문규현 "우선 수비에서 도움 줘야죠"
김경문 "필승조 최대한 활용해 좋은 경기할 것"
아빠된 강민호, '김사훈, 선발 마스크 부탁'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문영수]'엔씨소프트다운' 엔씨소프트..
[이영은] '2030년 디젤차 퇴출'은 바람..
[김이율의 포스트홀릭] 그리움, 일렁이..
[유재형]고리 1호기, 진짜 폐쇄는 이제..
[장유미]하림 때문에 퇴색된 '나폴레옹..
프리미엄/정보
구글 웨이모, 700억달러 회사로 성장할..
애플, 스마트 스피커 시장서 성공할까?

오늘 내가 읽은 뉴스

 

2017 MCS
MCN 특강
2018 평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