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골프
신지애, 유럽투어 캔버라 클래식 우승
최종합계 8언더파 64타…이민지에 역전승
2018년 02월 11일 오후 15:31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김형태기자] 신지애가 유럽 투어에서 우승컵을 품에 안았다.

신지애는 11일(한국시간) 호주 캔버라 로열 캔버라 골프클럽(파72, 7천야드)에서 열린 2018 유럽여자프로골프(LET) 투어 캔버라 클래식(총상금 15만 호주달러) 최종 3라운드에서 이글 1개, 버디 7개, 보기 1개를 묶어 8언더파 64타를 적어냈다.



최종합계 19언더파 197타를 기록한 신지애는 2위 이민지(호주)를 6타차로 제치고 우승을 차지했다. 올 시즌 첫 승을 거둔 신지애는 개인 통산 50승 금자탑도 세웠다.

앞선 1라운드에서 7타를 줄인 신지애는 전날 2라운드에서도 4타를 줄이면서 우승을 향해 나아갔다. 그리고 이날 무려 8타를 낮추면서 우승 상금 1만4천328 달러(한화 약 1천218만달러)를 품에 안았다.

지난 2016년 RACV 레이디스 마스터스 이후 2년만의 유럽 투어 우승. 개인 유럽 투어 통산 6승째이기도 하다. 이민지는 13언더파 203타로 준우승에 만족해야 했다.

가볍게 시즌 첫 승을 거둔 신지애는 다음주 역시 호주에서 열리는 ISPN 한다 호주오픈에서 시즌 2승째를 노린다.

김형태기자 tam@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이슈TALK] 빗장 여는 인터넷전문은행,..
[기자수첩] "알파에서 오메가까지"…IC..
[글로벌 인사이트]미중 무역전쟁의..
[기자수첩] 대기업이 국내 스타트업..
[글로벌 인사이트]미중 무역전쟁의..
프리미엄/정보
1조달러 회사 애플, 성장 걸림돌은?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