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배구
[톱뉴스]
'모하메드 20점' OK저축은행, 최종전서 '유종의 미'
[OK저축은행 3-0 대한항공]…모하메드·송희채 32점 합작 팀 승리 이끌어
2017년 03월 14일 오후 20:44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류한준기자] 남자프로배구 OK저축은행이 올 시즌 정규리그 마지막 경기에서 연패를 끊었다.

OK저축은행은 14일 안산 상록수체육관에서 열린 2016-17시즌 NH농협 V리그 대한항공과 홈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3-0(25-20 25-20 25-21)으로 이겼다.

OK저축은행은 3연패를 끊고 7승 29패 승점20으로 올 시즌을 마쳤다. 하지만 최하위(7위)에 그치면서 디펜딩챔피언의 자존심을 구겼다. 정규리그 우승을 차지한 대한항공은 25승 11패 승점72로 시즌 일정을 마쳤다.



대한항공은 플레이오프(3전 2선승제) 승자와 오는 25일부터 챔피언결정전(5전 3선승제)을 치른다.

OK저축은행은 주포 모하메드(모로코)와 송희채가 제 역할을 했다. 모하메드는 두 팀 합쳐 가장 많은 20점을 올리며 승리의 주역이 됐고 송희채도 12점을 더하며 힘을 보탰다.

대한항공에서는 곽승석과 정지석이 각각 9, 10점씩을 올렸다. 대한항공은 주포 가스파리니(슬로베니아)와 김학민을 제외한 주전 대부분을 1세트 선발 출전시키며 컨디션을 점검했다.

OK저축은행은 1, 2세트를 연달아 따내며 비교적 쉽게 경기를 풀어갔다. 하지만 대한항공은 그대로 무너지지 않았다. 정규리그 우승을 차지한 팀답게 3세트 힘을 냈다.

심홍석, 김성민, 김철홍 등이 공격에 가담하며 세트 중반까지 15-13으로 앞섰다, 하지만 OK저축은행은 블로킹이 살아나며 점수를 좁혔다. 송희채, 김홍정이 연달아 대한항공 선수들이 시도한 스파이크를 가로막았고 배인호가 후위 공격에 성공하는 등 연속 득점으로 내달렸다.

대한항공이 다시 17-17을 만들었으나 OK저축은행은 더이상 추격을 허용하지 않았다. 송희채의 오픈 공격과 모하메드의 서브 득점으로 24-19를 만들며 승기를 굳혔다. OK저축은행은 이날 블로킹 숫자에서 10-3으로 대한항공에 앞섰다.

/류한준기자 hantaeng@joy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가화제 스타 룩 TV·방송 드라마 볼만한TV 가요·팝 해외연예 영화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 일반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배구 최신뉴스
'가스파리니 21득점' 대한항공, 먼저 웃었다
'제몫' 이재영 "5세트 공격 즐거웠다"
'기선 제압' 박미희 "흔들리지 않고 잘 버텼다"
'이재영·러브 51점 합작' 흥국생명, 기선제압..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칼럼/연재
[김국배]달라지는 클라우드 인식
[김윤경] 세월호와 봄
[민혜정]팩트 체크는 네이버·다음에..
[윤채나]조기 대선과 네거티브의 유..
[김문기] '일곱번째 파도'를 기다리는..
프리미엄/정보
애플, 피처폰 위주 신흥시장서 약진 비..
스냅챗, 페이스북처럼 3년내 2배 성장..

오늘 내가 읽은 뉴스

 

창간17주년
2017 I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