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국내축구
[톱뉴스]
K리그 최초 '3골3도움' 몰리나, 23라운드 MVP
2011년 08월 30일 오전 09:32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최용재기자] K리그 최초로 한 경기에서 3골과 3도움을 동시에 기록한 FC서울의 몰리나가 K리그 23라운드 MVP에 선정됐다.

몰리나는 지난 27일 열린 K리그 23라운드 강원전에서 3골3도움을 기록하는 원맨쇼를 펼치며 팀의 6-3 대승을 이끌었다. 몰리나의 3골3도움은 K리그 역사상 처음으로 나온 기록이다. 또 한 경기에서 6개의 공격 포인트를 올린 것도 몰리나가 처음이다.

전북의 정성훈은 베스트 공격수 부분에 이름을 올렸다. 정성훈은 23라운드 부산전에서 페널티킥을 실축했지만 역전골을 성공시키며 전북의 3-2 승리에 기여했다.

미드필더 부분에서는 노병준(포항), 이승기(광주), 이재권(인천), 이현승(전남)이 선정됐고, 아디(서울), 임유환(전북), 코니(전남), 박희철(포항) 등이 수비수 부분에 이름을 올렸다. 베스트 골키퍼는 성남의 하강진.

베스트 팀에는 6골을 폭발시키며 7연승 행진을 이어간 서울이, 베스트 매치에는 서울이 6-3 승리를 거둔 서울-강원전이 선정됐다.

/최용재기자 indig80@joy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가화제 스타 룩 TV·방송 드라마 볼만한TV 가요·팝 해외연예 영화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 일반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연예·스포츠 전체 최신뉴스
엑소, 대세가 돌아왔다…'콜미베이비' 음원차트..
'무도', 식스맨 후보 8人 회동…위기대처능력 테..
기회 온 지동원, 원톱 경쟁률 높일까?
이재성의 등에 '17번'이 달린 이유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칼럼/연재
[이미영]임성한의 '압구정백야', 진짜..
[최용재의 까칠한 축구]FC서울, 박주영..
[KISTI의 과학향기]요람에서 무덤까지,..
[장진리]굿바이 만재도, '삼시세끼-어..
[서재철] 미래의 사회, 그리고 의사 역..
프리미엄/정보

오늘 내가 읽은 뉴스

 

창간 15주년
PM의 정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