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야구 
문규현, 첫 FA 계약…2+1년 10억원 '롯데 잔류'
총액 10억원 계약기간 2+1년…원 클럽맨으로 남아
2017년 11월 08일 오전 10:20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류한준기자] 문규현이 친정팀 롯데 자이언츠 유니폼을 계속 입는다. 이번 겨울 첫 FA 계약이다.

문규현은 8일 롯데와 계약기간 2+1년에 총액 10억원의 조건으로 사인했다.



문규현은 이로써 롯데맨으로 계속 뛰게 됐다. 그는 지난 2002년 2차 10라운드로 롯데에 지명을 받고 프로에 데뷔했다.

올 시즌까지 통산 863경기에 출장해 타율 2할4푼7리(2천45타수 505안타) 20홈런 218타점 22도루를 기록했다. 롯데 구단은 "문규현은 최근 3년 동안 꾸준히 100경기 이상 출전했고 안정적인 내야 수비와 작전 수행 능력으로 팀에 기여했다"고 계약 체결 배경에 대해 설명했다.

문규현도 "지난 16년 동안 롯데에서만 뛰었기 때문에 팀과 나를 나눠 생각해 본적이 없다"며 "지금까지도 그랬고 앞으로도 계속 한 팀에서 야구를 할 수 있게 해준 구단에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그는 또한 "항상 응원해주시는 팬의 사랑에 보답해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내가 맡은 역할을 더 잘 할 수 있도록 더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류한준기자 hantaeng@joynews24.com
TV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가화제 스타 룩 TV·방송 드라마 볼만한TV 가요·팝 해외연예 영화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 일반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연예·스포츠 전체 최신뉴스
알렉스, 27일 일반인 여성과 부산에서 결혼
[포토]에일리, 프로페셔널한 무대 매너~
MLB닷컴 "다르빗슈, FA 시장 인기는 여전해"
호림, 25일 신곡 발표…오디·김오키 참여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도민선] 위기의 알뜰폰? 이름부터..
[윤지혜] CJ오쇼핑, 진화된 홈쇼핑 보..
[이성필의 'Feel']무엇을 위한 남북 단..
[성지은] 비트코인 광풍에 가려진 의..
[강민경]CES 정전사태, 스마트 시티가..
프리미엄/정보
2018년은 암호화폐 '도약'의 해
e커머스 강자 아마존, 모바일 전략 '빨..

 

2018 평창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