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영화
김태훈, 영화 '말모이' 출연…유해진·윤계상과 호흡
드라마 찍고 스크린으로 턴
2018년 05월 16일 오전 10:37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정명화 기자] 배우 김태훈이 빠르게 차기작을 결정했다.

김태훈은 지난 10일 종영한 MBC 수목드라마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 이후 차기작으로 영화 '말모이' 출연을 확정했다.

영화 '말모이'는 우리말 사용이 금지된 1940년대 까막눈 판수(유해진 분)가 조선어학회 대표 정환(윤계상 분)을 만나 사전을 만들기 위해 비밀리에 전국의 우리말과 마음까지 모으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김태훈은 영화 '말모이'에서 조선어학회 회원이자, 학회 기관 '한글'의 기자로 우리말 사전을 만들기 위해 전국의 말을 모으는 '말모이'에 동참하는 '박훈'역을 맡았다. 김태훈은 매 작품 캐릭터에 숨을 불어 넣는 연기를 통해, 긴 여운을 남기는 배우. 그런 김태훈이 안방극장에 이어 스크린에서까지 활약을 예고한 만큼, 대중의 뜨거운 관심이 쏠리고 있다.

드라마 촬영을 마친 김태훈은 휴식 없이 바로 영화 '말모이' 촬영에 나설 예정이다.

/정명화기자 some@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이슈TALK] 빗장 여는 인터넷전문은행,..
[기자수첩] "알파에서 오메가까지"…IC..
[글로벌 인사이트]미중 무역전쟁의..
[기자수첩] 대기업이 국내 스타트업..
[글로벌 인사이트]미중 무역전쟁의..
프리미엄/정보
1조달러 회사 애플, 성장 걸림돌은?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