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영화
제7회 '마리끌레르 영화제', 오는 22일 개막
개막작 '킬링 디어', 폐막작 '쓰리 빌보드'
2018년 02월 13일 오후 17:06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유지희 기자] CJ CGV가 제7회 '마리끌레르 영화제'를 개최한다.

13일 CJ CGV에 따르면, 오는 22일부터 25일까지 CGV청담씨네시티에서 제7회 '마리끌레르 영화제'가 열린다.

'마리끌레르 영화제'는 다양한 취향의 예술 영화를 만나볼 수 있도록 CGV가 후원하고 패션 매거진 마리끌레르가 2012년부터 매년 개최하는 영화제다.

올해는 개막작 '킬링 디어'와 폐막작 '쓰리 빌보드'를 포함해 '팬텀 스레드' '판타스틱 우먼' '위 아 엑스' '리틀 포레스트' '장고 인 멜로디' '스탠바이, 웬디' 등 총 29편의 작품이 상영된다. 영화제 모든 작품은 5천원에 관람할 수 있으며 CGV 홈페이지 및 모바일 앱을 통해 예매하면 된다.



특히 영화제의 시작과 끝을 장식할 '킬링 디어'는 24일, '쓰리 빌보드'는 25일에 GV로도 만나볼 수 있다. 두 작품은 각각 제 70회 칸 영화제, 제75회 골든 글로브에서 각본상을 수상해 기대를 모은다.

'킬링 디어'는 요르고스 란티모스 감독의 신작으로 화목했던 외과 의사 스티븐(콜린 파렐 분)과 그의 아내 안나(니콜 키드먼 분) 앞에 나타난 미스터리한 소년 마틴(배리 케오간 분)을 중심으로 알 수 없는 비극적 사건이 이어지는 심리 스릴러. 긴장감 있는 전개로 인간의 본성에 대해 독창적으로 조명했다며 호평을 받았다.

'쓰리 빌보드'는 딸의 죽음에 방관하는 정부와 공권력에 대항해 세 개의 광고판을 내걸고 살인범을 추적하는 한 엄마 밀드레드(프란시스 맥도맨드) 분의 사투를 그려낸다. 기존 범죄수사극이나 스릴러 등 장르의 전형성을 뒤엎고 한 엄마의 분노 폭발 소동이라는 기이한 행적을 통해 많은 사람에게 노출되고 알려질수록 사건 해결이 빨라진다는 언론이나 여론의 영향력에 관한 불편한 진실을 조명하고 있다. 제75회 골든 글로브 4관왕 최다 부문 수상작이자, 제90회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 7개 후보에 오르는 등 전 세계 유수 영화제에서 많은 트로피를 휩쓸고 있는 영화다.

여성 영화인에게 집중한 작품도 만날 수 있다. 일본을 대표하는 여성 감독 가와세 나오미 '앙: 단팥 인생 이야기' '빛나는' '소년, 소녀 그리고 바다'가 상영된다. 또한 여성 캐릭터가 극을 이끄는 '소공녀' '용순' '여자들' '미세스 하이드' '엘리스 헤지나' 등도 선보인다.

한편 22일 오후 7시 CGV청담씨네시티 3층 엠큐브에서 열리는 제7회 '마리끌레르 영화제' 개막식에는 배우 안성기, 하정우, 정우성, 엄지원, 이솜, 이수경, 전여빈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장준환 감독과 허진호 제천국제음악영화제 집행위원장 등도 자리를 빛낼 예정이다. 사회는 배우 김규리가 맡는다.

유지희기자 hee0011@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기자수첩] '미완'의 국회 특활비 폐지..
[기자수첩] e스포츠와 컬링
신뢰자본을 쌓을 때다
[이슈TALK] 빗장 여는 인터넷전문은행,..
[기자수첩] "알파에서 오메가까지"…IC..
프리미엄/정보
1조달러 회사 애플, 성장 걸림돌은?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