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영화
[톱뉴스]
'대장 김창수' 정진영 "속임수나 뒤통수 치지 않는 영화"
영화는 오는 10월 19일 개봉 예정
2017년 09월 12일 오후 12:06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유지희기자] 배우 정진영이 실화가 주는 무게감을 언급했다.

12일 오전 서울 압구정 CGV에서 영화 '대장 김창수'(감독 이원태, 제작 (주)비에이엔터테인먼트·(주)무비스퀘어·(주)원탁)의 제작 보고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배우 조진웅, 송승헌, 정만식, 정진영, 이원태 감독 등이 참여했다.

정진영은 "이 영화는 실화를 바탕으로 한 작품"이라고 소개하며 "많은 분들이 촛불 혁명 이후 역사, 실화가 주는 무게감을 몸소 느끼게 된 것 같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그러면서 "이 영화는 정직한 이야기다. 속임수나 뒤통수를 치지 않는 영화"라며 "그래서 오히려 맑은 마음으로 관객에게 다가가려고 했다. 순수한 마음으로 관객들이 이 영화를 봐줬으면 좋겠다"고 바람을 드러냈다.

'대장 김창수'는 1896년 명성황후 시해범을 죽이고 사형선고를 받은 청년 김창수(조진웅 분)가 인천 감옥소의 조선인들 사이에서 대장으로 거듭나기까지의 이야기를 그린 감동 실화다.

'대장 김창수'는 1896년 명성황후 시해범을 죽이고 사형선고를 받은 청년 김창수(조진웅 분)가 인천 감옥소의 조선인들 사이에서 대장으로 거듭나기까지의 이야기를 그린 감동 실화다.

정진영은 감옥소 죄수들의 정신적 지주이자 김창수의 안목을 넓혀주는 스승 고진사 역을 맡았다. 베테랑 배우답게 고진사의 성품, 특징을 단번에 파악하고 캐릭터를 더욱 더 특별하게 만들어갔다는 후문이다. 감독에게 대사를 줄일 것을 제안하거나 캐릭터가 가진 절제미를 표현해 내고자 노력했다.

한편, '대장 김창수'는 오는 10월 19일 개봉 예정이다.

유지희기자 hee0011@joynews24.com 사진 정소희기자 ss082@joy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가화제 스타 룩 TV·방송 드라마 볼만한TV 가요·팝 해외연예 영화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 일반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연예·스포츠 전체 최신뉴스
'레일리 10연승' 롯데, 넥센 꺾고 3위 점프
'첫우승' 차상현 GS칼텍스 감독 "표승주·이나연..
PK 희·비극 다 찍은 염기훈 "미안한 마음 크다"
김종민 도로공사 감독 "이바나, 체력 걱정되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민혜정]온 국민이 트루먼 쇼 주인공
[장유미]아무도 반기지 않는 '컵 보증..
[정지연] 핵에는 핵? 한국당, 냉철함..
[김나리]거래소, '깜깜이 이사장 공모'..
[류한준의 B퀵]손아섭처럼…V리그의..
프리미엄/정보

오늘 내가 읽은 뉴스

 

2018 평창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