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영화
[톱뉴스]
'옥자' 봉준호 "미야자키 하야오에게 영화 보여주고파"
"자연, 생명 주제로 한다면 그의 그늘에서 벗어나기 어려울 것"
2017년 05월 19일 오후 18:58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권혜림기자] '옥자'를 통해 생명에 대한 메시지를 전한 봉준호 감독이 일본의 미야자키 하야오에게 영화를 소개하고 싶다고 알렸다.

19일 프랑스 칸 팔레드페스티벌에서는 제70회 칸국제영화제 경쟁부문 공식 초청작 '옥자'(감독 봉준호)의 공식 기자간담회가 진행됐다. 행사에는 봉준호 감독을 비롯해 틸다 스윈튼, 제이크 질렌할, 틸다 스윈튼, 변희봉, 안서현, 릴리 콜린스, 폴 다노, 스티븐 연 등이 참석했다.

봉준호 감독의 첫 칸국제영화제 경쟁부문 진출작인 '옥자'는 10년 간 함께 자란 강원도 산골 소녀 미자(안서현 분)와 동물 옥자의 이야기다. 이번 영화를 통해 봉 감독은 공장식 도축과 비윤리적 기술 활용, 미래 사회의 먹거리 문제에 대햔 위험한 접근 등을 재치있게 풀어냈다.



동물인 옥자가 주요 캐릭터인만큼 자연과 생명에 대한 메시지가 강렬하게 다가온다. 감독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일본 애니메이션의 거장 미야자키 하야오 감독과의 비교에 대해서도 답했다.

그는 "자연과 생명에 대해 이야기하면서, 동시대를 살아가는 창작자들 중에 미야자키 하야오의 그늘을 벗어나기는 쉽지 않을 것 같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 "그 분이 그 영역에서 이뤄놓은 큰 업적이 있다"고 답했다.

감독은 "'옥자'라는 영화는 거기서 한 걸음 더 나아가서 생명 ,동물, 자본주의의 관계를 깊게 다뤄보고 싶었다"며 "그 부분은 아직 미야자키 하야오 감독이 가보지 않은 영역이라 생각했다. 기회가 된다면 그 분께 이영화를 한 번 보여드리고 싶다"고 희망을 알렸다.

한편 '옥자'는 이날 오전 8시30분 기자 시사를 통해 첫 공개됐다. 오후 7시 공식 상영에서 현지 관객을 만난다.

칸(프랑스)=권혜림기자 lima@joynews24.com 사진 조이뉴스24 포토 DB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가화제 스타 룩 TV·방송 드라마 볼만한TV 가요·팝 해외연예 영화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 일반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연예·스포츠 전체 최신뉴스
'박희수 끝내기 실책' KIA, 안방서 3연패 탈출
'왕사' 신분 속인 윤아X임시완, 얽히고 설킨 인..
김태형 감독 "장원준,'장꾸준'답게 던졌다"
'120승' 장원준 "더 많은 승리를 목표로 삼겠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김이율의 포스트홀릭] 지금이 혼자..
[윤선훈]상생 협약, 이번엔 정말?
[김문기] 일본 매체들은 왜 SK하이닉..
[이영웅] 추경 대신 휴가 걱정하는..
[윤지혜]편집숍 열풍 속 모험 꺼리는..
프리미엄/정보
건물안 지도전쟁…승자는?

오늘 내가 읽은 뉴스

 

2018 평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