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영화
[톱뉴스]
'더 킹' 류준열 "동안 조인성과 친구 연기, 부담 없었다"
"조인성, 영화 보며 어깨 두드려 줘…안도감 있었다"
2017년 01월 12일 오후 17:08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권혜림기자] 배우 류준열이 '더 킹'에서 조인성과 친구 호흡을 나눈 소감을 알렸다.

12일 서울 왕십리 CGV에서 영화 '더 킹'(감독 한재림, 제작 우주필름)의 언론 배급 시가가 진행됐다. 연출을 맡은 한재림 감독과 배우 조인성, 정우성, 배성우, 류준열이 참석했다.

영화는 무소불위 권력을 쥐고 폼나게 살고 싶었던 태수(조인성 분)가 대한민국을 입맛대로 좌지우지하는 권력의 설계자 한강식(정우성 분)을 만나 세상의 왕으로 올라서기 위해 펼치는 이야기다.



극 중 류준열은 조인성이 연기하는 인물 태수의 조력자 두일 역을 연기했다. 실제로는 나이 차가 있는 두 배우가 고향 친구로 분했다. 이에 대해 류준열은 "조인성 선배가 동안이라 제가 큰 부담을 느끼지 않아도 될 것 같더라"고 말해 웃음을 줬다.

이어 "얼마나 하모니가 있을지를 고민했다"며 "연기하는 데 앞서 형과 동생이기 전에 후배와 선배로서 어려움이 해소되는 것이 관건 같았다"고 덧붙였다. 류준열은 "다행스럽게 이해해주셔서 굉장히 따뜻하게 대해주셨다"며 "현장에서 편하게 해줬다"고 돌이켰다.

이날 시사에서 영화를 함께 보며 조인성의 따뜻한 격려를 얻었다는 이야기도 했다. 류준열은 "영화를 같이 봤는데 중간에 두일과 태수가 함께 나오는 장면에서 굉장히 뿌듯해하시면서 어깨를 두드려주신 순간이 있었다"며 "그것이 영화를 찍으며 잘 표현됐다는 생각으로 이어져 안도감이 있었다. 감사하다는 말씀을 이 자리를 빌어 드리고 싶다"고 답했다,

한편 '더 킹'은 오는 18일 개봉한다.

/권혜림기자 lima@joynews24.com 사진 이영훈기자 rok6658@joy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가화제 스타 룩 TV·방송 드라마 볼만한TV 가요·팝 해외연예 영화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 일반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연예·스포츠 전체 최신뉴스
'도봉순', 박보영 향한 박형식의 '심쿵' 눈빛 포..
걸스데이 혜리 "지성, '아는 형님' 애청자"
'프리즌', 개봉 이틀째 박스오피스 정상 수성
"다시 시작하자"…슈틸리케호, 새 각오 '의기투..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칼럼/연재
[김국배]달라지는 클라우드 인식
[김윤경] 세월호와 봄
[민혜정]팩트 체크는 네이버·다음에..
[윤채나]조기 대선과 네거티브의 유..
[김문기] '일곱번째 파도'를 기다리는..
프리미엄/정보
애플, 피처폰 위주 신흥시장서 약진 비..
스냅챗, 페이스북처럼 3년내 2배 성장..

오늘 내가 읽은 뉴스

 

창간17주년
2017 I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