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가요 팝
[톱뉴스]
하이라이트 "돌아오기까지 순탄치 않았다…팬들 고마워"
20일 첫번째 미니앨범 '캔 유 필 잇?' 발매
2017년 03월 20일 오후 17:48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이미영기자] 그룹 하이라이트가 공백 기간 기다려준 팬들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하이라이트는 20일 오후 서울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첫번째 미니앨범 '캔 유 필 잇?(Can you feel it?)'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고 재데뷔를 알렸다.

하이라이트는 "쇼케이스는 전 그룹으로 활동할 때 이후 처음 해보는 것 같다. 좋은 추억 남겼으면 좋겠다"라며 "새로운 출발을 앞두고 있다. 걱정도 되고 겁도 나지만 많은 분들이 응원해주셔서 설레이는 마음이 더 크다"고 새 출발을 앞둔 소감을 밝혔다.



하이라이트는 앨범명과 동일한 수록곡 '캔 유 필 잇?'과 관련 "앨범을 새로 내고 돌아오는 데까지 순탄치만은 않았다. 어떻게 되든 앨범은 내야겠다는 마음으로 차근차근 했다. 이 노래는 팬들과 대중들, 많은 분들 앞에 다시 설 때 공백기를 설명해줄 수 있는 곡이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우리가 돌아온 걸 널 느낄 수 있니'라는 내용을 담은 곡이다. 이 곡을 쓴 후 새 앨범명을 정했다. 이 노래는 오롯이 팬들을 위한 노래다. 공백을 채울 수 있는 선물이길 바란다"고 밝혔다.

윤두준은 팬들에게 "고맙고 감사하다. 오래 기다린 만큼 좋은 추억 만들어갔으면 좋겠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이번 앨범은 지난해 7월 발표한 정규 3집 '하이라이트' 이후 약 8개월 만의 컴백이다. 선공개곡 '아름답다'는 큐브엔터테인먼트와 결별 후 첫 음악행보이자 하이라이트의 첫 노래라는 점에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캔 유 필 잇'은 멤버 용준형을 필두로 한 팀 굿라이프가 전체 프로듀싱을 맡았으며, 멤버 양요섭과 이기광이 자작곡으로 앨범에 참여했다. 청춘의 한복판에서 크고 작은 일들을 겪으며 서로에 대한 믿음으로 의지하고 성장해온 하이라이트의 모습과 다시금 출발선상에 발을 디디는 그룹의 단단한 각오를 담았다.

하이라이트는 이날 정오 새 앨범 '캔 유 필 잇?'를 발표하고 본격 활동을 시작했다.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사진 이영훈기자 rok6658@joy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가화제 스타 룩 TV·방송 드라마 볼만한TV 가요·팝 해외연예 영화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 일반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가요·팝 최신뉴스
'YG에서 꽃핀 전성기'…젝스키스, 본편이 시작됐..
젝스키스 "방송사 파업+추석 연휴, 컴백 시기 안..
젝스키스 "성적보다 즐기고 싶다, 아이돌 롤모델..
젝스키스 "위너와 많이 친해져, 눈여겨보는 후배..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정지연] 핵에는 핵? 한국당, 냉철함..
[김나리]거래소, '깜깜이 이사장 공모'..
[류한준의 B퀵]손아섭처럼…V리그의..
[도민선]완전자급제에 대한 기대와..
[책쓰기 코치, 김이율의 포스트홀릭]..
프리미엄/정보

오늘 내가 읽은 뉴스

 

2018 평창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