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드라마
'나의 아저씨' 이선균X아이유 "공감과 위로 받아" 종영소감
아이유 "내 삶을 돌아보게 한 작품"
2018년 05월 17일 오후 16:10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유지희 기자] '나의 아저씨'가 최종회를 앞두고 있는 가운데 주연배우들이 종영 소감을 전했다.

17일 tvN 수목드라마 '나의 아저씨'(극본 박해영, 연출 김원석, 제작 스튜디오 드래곤, 초록뱀미디어) 제작진은 이선균, 이지은(아이유), 박호산, 송새벽의 종영 소감을 밝혔다.

#이선균 "내가 받은 공감과 위로, 시청자분들께도 전해졌길"

성실한 무기징역수 같은 삶을 사는 박동훈 역으로 분한 이선균. 첫 촬영에 대한 기억이 생생한데 벌써 종영을 앞두고 있다는 게 믿기지 않는다는 그는 "'나의 아저씨'를 사랑해주신 모든 시청자분과 추운 겨울부터 따뜻한 봄까지 함께 동고동락했던 배우 및 제작진 여러분께 감사의 인사를 전하고 싶다"고 했다. 또한 "'아무것도 아니다'라는 말이 필요했던 동훈을 연기하면서 공감하고, 위로받았던 부분들이 많았다. 이런 부분들이 시청자들에게도 전해졌길 소망한다"라는 바람도 함께 전했다.



#이지은 "내 삶을 돌아보게 한 작품"

이지안 역으로 퍽퍽한 세상을 버텨내는 모습을 연기한 이지은은 "내 삶도 돌아보게 만들어 주신 작가님과 잊지 못할 최고의 파트너 이선균 선배님과 손숙 선생님, 또 모든 배우분. 그리고 나의 감독님이자 모두의 감독님이신 김원석 감독님과 함께 작업한 시간이 제 인생에 크고 작은 변화를 가져다줄 것 같다"고 전했다. 이어 "지안이가 너무너무 보고 싶을 것 같다. 이런 작품에 한 부분이 될 수 있어서 (수화로) 황송하다 황송해"라며 위트 섞인 모습으로 캐릭터와 작품을 향한 깊은 애정을 표현했다.

#박호산 "감사하고 행복했다. 잊지 못할 것"

박호산은 능력은 없지만 유쾌한 삼형제의 맏형 박상훈 역을 연기했다. 그는 "희로애락을 함께 느끼며 울고, 웃었던 '나의 아저씨'는 절대 잊지 못할 작품이며 이 작품을 할 수 있었던 것에 한없이 감사한다"라고 했다. 이어 "함께 했던 배우들이 진짜 어머니와 친형제, 한 동네에서 나고 자란 죽마고우들 같았다. 언제나 가족 같은 분위기에서 편안하게 촬영을 할 수 있어서 너무 행복했다"라는 소감을 덧붙였다.

#송새벽 "덕분에 좋은 눈물이 났다"

'나의 아저씨'를 통해 브라운관에 처음으로 모습을 드러낸 송새벽은 까칠하지만, 속 깊은 막내 박기훈을 연기했다. 마지막 촬영을 마친 후, "'나의 아저씨'는 여느 촬영과는 다른 마지막 촬영 같아 감개무량하다"라고 운을 뗀 그는 "작품을 촬영하면서 가족애와 형제애를 많이 느끼고 생각할 수 있었던 부분들이 너무 행복하고 감사했다. 감독님, 작가님, 동료 배우분들과 모든 제작진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면서 "평생 잊지 못할 작품이지 싶다. '나의 아저씨' 덕분에 좋은 눈물이 난다"라는 감사 인사를 전했다.

한편 '나의 아저씨' 최종회는 이날 밤 9시20분, 90분 간 특별 편성된다.

유지희기자 hee0011@joynews24.com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장효원] 상장사, 투자자와 '소통' 필..
[한수연] 본말이 전도된 금감원 비판
[김서온] 기업오너들은 '갑질'을 '갑질..
[허인혜] 현장과 동떨어진 정책보험,..
[문영수]TV 타는 '게임문화'
프리미엄/정보
페이스북의 메세징 성장전략 성공할..
IPO 앞둔 샤오미, 페이스북서 성장해법..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