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드라마
[톱뉴스]
'미씽나인' 이선빈 "'정글'보다 촬영 악조건, 힘들었다"
박찬열 "'정글' 생각나, 정경호와 함께 가보고 싶다"
2017년 01월 12일 오후 15:17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이미영기자] '미씽나인'의 박찬열과 이선빈이 예능프로그램 '정글의 법칙'과 드라마를 비교해 눈길을 끌었다.

박찬열과 이선빈은 12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사옥에서 MBC 새 수목드라마 '미씽나인'(극본 손황원/연출 최병길)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SBS 예능프로그램 '정글의 법칙'에 출연한 경험이 있는 찬열과 이선빈은 드라마 속 무인도 촬영과 이를 비교했다.



박찬열은 "현장에서 촬영하면서 '정글의 법칙' 갔다온 생각이 났다. 환경도 비슷하고 불 피울 때 특히 그런 생각을 많이 했다. '정글의 법칙'과 이 작품의 연관성은 없다"고 말했다.

박찬열은 "다같이 정글을 가면 너무 행복할 것 같다"라며 "무인도를 가면 정경호가 리드해줄 것 같다. 같이 한 번 가고 싶다"고 말했다.

이선빈은 "'정글의 법칙'보다 드라마 현장이 악천후가 많고 힘들었다. '정글의 법칙'은 그런 상황이면 몸 피할 곳을 만들어도 되고 배고프면 음식도 만든다. 드라마는 특성상 여러 테이크로 촬영을 계속 해야 한다. 날씨나 조건들이 저희 현장이 더 힘들다"고 말했다.

'미씽나인'은 비행기 추락 사고로 무인도에 표류한 9명의 극한 생존기와 여기에 숨겨진 진실을 파헤쳐 가는 이야기를 담는다. 죽음을 맞닥뜨린 인간의 군상은 물론, 국민을 위기에서 구해내지 못하는 유명무실한 컨트롤타워, 진실을 덮기에 급급한 정부 등 한국 사회의 뼈아픈 현주소를 짚어낸다. 정경호와 백진희, 오정세, 최태준, 이선빈, 박찬열 등이 출연한다.

'미씽나인'은 12일 오후 10시 스페셜편 '미씽나인 더 비기닝'을 시작으로 18일 1회가 방송된다.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사진 정소희기자 ss082@joy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가화제 스타 룩 TV·방송 드라마 볼만한TV 가요·팝 해외연예 영화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 일반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드라마 최신뉴스
'귓속말' 이보영 "다양한 성격 연기…소중한 시..
'귓속말' 권율 "강정일, 치열함 만들어준 캐릭터..
'귓속말', 안방극장에 남긴 의미 있는 발자취
'군주' 김소현, 단아 벗고 남장 변신…감출 수..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기립박수=트로피?"…칸영화제 호응과..
[김문기] PC 골리앗에 맞선 다윗의..
[김이율의 포스트홀릭] 세월호에게..
[강민경]팬택이 못 갖췄던 3박자
[김윤경] '4차 산업혁명의 핵' 소프트..
프리미엄/정보
아마존의 차세대 먹거리는 '제약사업'
MS가 휴대폰 사업 포기 못하는 이유?

오늘 내가 읽은 뉴스

 

2017 SMSC
2018 평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