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TV-방송
'서른이지만', 미스터리 포인트 셋…하이힐 정체는?
외삼촌 부부 행방 + 노란 하이힐 정체+ 신혜선 찾아온 남자 정체
2018년 08월 10일 오후 16:58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정병근 기자]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 속 미스터리 포인트들이 시청자들의 흥미를 더욱 돋우고 있다.

SBS 월화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극본 조성희, 연출 조수원, 이하 '서른이지만')는 열일곱 멘탈을 가진 서른 살 우서리(신혜선)가 타인과 얽히길 꺼려하는 공우진(양세종)의 일상 깊숙이 파고들며 얽혀가는 이야기로 시청자들을 울고 웃고 설레게 만들고 있다. 이 가운데 궁금증을 자극하는 요소들이 극 사이사이를 메워주며 보는 재미를 더해주고 있다.



첫 번째 미스터리 포인트는 서리 보호자인 외삼촌 부부의 행방이다. 열일곱에 겪은 교통사고로 코마 상태에 빠져있던 서리는 서른이 돼 깨어나 가장 먼저 보호자인 외삼촌 부부를 찾기 시작했다. 하지만 과거 자신이 살던 집에는 우진이 살고 있었고, 인터넷을 통해 외삼촌의 회사 정보를 찾아보는 등 사방팔방으로 외삼촌 부부를 행적을 쫓았지만 두 사람의 자취는 찾을 수 없었다.

이에 코마 상태인 서리를 두고 홀연히 자취를 감춘 외삼촌 부부의 행적과 과연 이들이 왜 서리 곁을 떠나 버렸는지 그 이유에 궁금증이 쏠리고 있다.

두 번째 미스터리 포인트는 노란 하이힐의 정체다. 노란 원피스를 입고 노란 하이힐을 신은 채 우진의 집 앞에 서서 바라만 보다 홀연히 사라지는 여성의 모습이 수시로 등장했다. 특히 12회에는 노란 하이힐의 여성이 장을 보러 외출하는 제니퍼(예지원)을 주시하는 모습과 제니퍼가 그의 기척을 느끼는 모습이 나와 의문의 여성이 제니퍼와 관련이 있는 인물이 아닌지 의문이 고조되고 있다.

세 번째 미스터리 포인트는 코마 상태인 서리를 보고 간 남자의 정체다. 1회에서 코마 상태로 깊은 잠에 빠져있는 서리를 열린 문틈 사이로 쳐다보고 있는 남성이 등장해 관심을 모았다. 자신을 발견한 간호사가 "어떻게 오셨어요?"라고 묻자, 그는 자신의 정체를 알리고 싶지 않은지 모자를 보다 깊게 눌러쓰며 황급히 자리를 떠나 궁금증을 고조시켰다.

제작진은 "극의 중심 내용이 전개됨과 동시에 사이사이 숨어있는 미스터리한 요소들이 보는 재미를 더할 것"이라고 전했다.

정병근기자 kafka@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김나리]아시안게임, e스포츠 재평가..
[김형태의 백스크린]이장석과 영웅들..
[정병근]"더 큰 꿈 향해"…방탄소년단,..
[장유미] 정부 때문에 '몸살' 앓는 기..
[민혜정]포털 3.0 유튜브
프리미엄/정보
IT빅3업체, 금융시장 재편할까?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