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우태운 "동생 지코, '믹스나인' 출연 말리더라"
'믹스나인' 기획사투어 오디션 합격, 본선 진출
2017년 11월 13일 오전 06:00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정병근기자] 블락비 지코의 형 우태운이 '믹스나인'에서 합격했다.

지난 12일 방송된 JTBC '믹스나인'에서는 양현석의 기획사 투어가 이어졌다. 가장 눈길을 끈 건 지코의 친형인 우태운의 출연. 현재 밀리언마켓 연습생인 그는 빼어난 랩 실력으로 합격을 거머쥐었다.



우태운은 오디션에 앞서 "동생(지코)이 말리더라. 이 프로그램을 나가는 건 뭐라고 하지 않겠지만 형이 나갔을 때 위험할 수 있다고 하더라"며 "사람들이 '넌 지치지도 않냐'고 하는데 개의치 않았다. 제 발걸음이 이 앞에 있다는 것 자체가 도전이었다"고 말했다.

우태운은 강렬한 자작랩을 선보였고, 양현석은 "집안 자체가 타고난 것 같다. 랩을 잘 할 수 있는 구강구조인 것 같다. '쇼미더머니' 출연했을 때보다 랩이 늘었다. 가사 쓰는 것도 더 늘었다. 데려가는 이유는 딱 하나다. 바로 랩"이라고 칭찬했다.

합격한 우태운은 "랩 하는 걸 보여주기 위해 나왔다기보다 절 보여주고 싶어서 나왔다. 어떤 사람인지. 단지 그거다"고 각오를 전했다.

정병근기자 kafka@joynews24.com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도민선] 정부의 내년 3월 5G 상용화..
[김문기] 5G 주파수 '20MHz' 이격 근거..
[윤지혜] 판매직원 근로환경으로 본 샤..
[글로벌 인사이트]본격화하는 미·중..
[글로벌 인사이트]본격화하는 미·중..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