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TV-방송
'해투3', 결혼 27년차 노사연X이무송…질투도 사랑이죠
이무송 "노사연 가사 검열, '가냘픈 몸매' 못쓴다"
2017년 09월 14일 오전 08:06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김양수기자] '해피투게더3' 노사연이 결혼 24년차에도 변치 않는 질투꾼 면모를 드러낸다.

14일 밤 방송되는 KBS 2TV '해피투게더3'에는 노사연-이무송, 박지윤-최동석이 출연하는 '해투동-보스 마누라 특집'과 '전설의 조동아리-내 노래를 불러줘 : 레전드 아이돌 특집'으로 꾸며진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이무송은 노사연의 남다른 질투심을 폭로했다. 작사를 할 때 노사연에게 가사 검열을 받아야 한다는 것. 이무송은 "'가냘픈 몸매에' 이런 가사는 못쓴다"면서 "(아내 때문에) 곡이 안 나오고 있다"고 창작의 고통을 호소했다. 이에 노사연은 "가사가 이상한 게 많다. 남편이 나한테 준 곡에 '아무라도 그대가 되어서 사랑할 수 없는 건가요'라는 가사가 있다. 멜로디는 좋은데 기분 나빠서 안 부른다"고 검열사실을 당당하게 인정해 폭소를 유발했다.

그런가 하면 노사연-이무송은 '깻잎 한 장'에서 기인한 부부싸움 스토리도 전했다. 이무송은 "앞사람 깻잎이 안 떨어질 때 눌러줬더니 질투를 하더라. 여럿이 밥을 먹다 보면 매너가 있지 않냐"며 억울함을 호소했다. 노사연은 "난 그게 너무 신경질이 났다. 알아서 먹으면 되지 않냐"며 "깻잎에 관심을 두지 말아야 된다"며 행동강령을 내려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14일 밤 11시10분 방송.

김양수기자 liang@joynews24.com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윤지혜]'살균제' 과징금 고작 1억원…..
[김형태]평창을 살린 '여제'의 눈물
[김상도] '북미 갈등' 대화와 타협이..
[이진우의 R머니] 토지개발로 만드는..
[박준영]걸작이 플랫폼에 미치는 영..
프리미엄/정보
AI 산업 성장이 더딘 이유는?

 

ISF 2018
경력기자채용
2018 평창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