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TV-방송
[톱뉴스]
'사서고생' 박준형 "PD 거짓말에 속아 출연" 폭소
정기고 "출연자들, 노조처럼 똘똘 뭉쳤다"
2017년 09월 13일 오후 15:04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권혜림기자] '사서고생'의 출연진들이 프로그램의 촬영 조건을 속인 PD를 향해 장난 섞인 분노를 표출했다.

13일 서울 상암동 JTBC에서 JTBC 스튜디오룰루랄라 '자급자족 여행기-사서고생'(이하 사서고생, 연출 김학준)의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연출을 맡은 김학준PD, 박준형, 정기고, 소유, 소진, 뉴이스트 최민기(렌)가 참석했다.

'사서고생'은 한국에서 가져온 물건을 팔며 자급자족 여행을 하는 리얼 생존 여행 프로그램이다. 유럽의 수도 벨기에를 첫 행선지로 스타들의 신개념 여행기가 펼쳐진다.



출연진은 여행지에서의 지출을 위한 비용을 직접 물건을 판 돈으로 충당했다. 이는 숙소 비용에 대해서도 마찬가지였다. 하지만 이날 출연진들의 폭로에 따르면 김학준 PD는 숙소를 직접 해결해야 하는 상황을 출연진 섭외 당시 고지하지 않았다.

김학준 PD는 "물건을 팔아 여행하니 고생을 많이 할 것 같더라. 갖은 고생을 경험해 본 이들만이 프로그램에 들어올 수 있겠다고 생각했다"고 입을 열었다.

그는 "처음 생각한 사람이 박준형이었는데 처음에 인터뷰 하면서 솔직히 말했다. 다른 부분들은 이야기를 하지 않았고 '고생을 많이 할 것'이라고 말했더니 '나에겐 고생 아닌 캠핑일 것 같은데'라고 하시더라"며 "잘 됐다 생각했다"고 답했다.

그러자 박준형은 "(PD가) 나에게 거짓말했다"고 바로 응수해 웃음을 줬다. 그는 "잠자리 하나만 철저히 지켜달라고 했었다"며 "'정글의 법칙' 때 바닥에서 자고 벌레가 무는 게 너무 싫었기 때문"이라고 알렸다.



이어 PD는 소진과 소유를 섭외한 이유를 알리면서는 "물건을 팔아야 하는데, 유럽인들에게 한국의 미와 섹시함을 알려주고 싶었다"는 아리송한 답을 내놨다. 그러면서 "차마 그 말(숙소가 없다는 말)은 못하겠더라. 죄송하지만 사기를 쳤다. '숙소는 있구요'라고 이야기한 부분이 소유 소진에게 많이 힘든 점이 됐을 것 같다"고 말했다.

최민기에 대해선 "'프로듀스 101'을 즐겨 봤는데 묻어가야겠다 생각했다"며 "최민기의 영향력, 젊은 친구들을 집결시킬 영향력을 이용하고 싶어서 캐스팅했다"고 답했다.

박준형은 "소유, 소진도 마이크를 떼고 PD 욕을 했다"고 농담해 두 출연자를 폭소케 만들었다. 이어 "착한 민기도 말 없이 가구처럼 있었지만 PD를 죽이고 싶어했다"고 특유의 엉뚱한 발언들을 이어가 간담회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정기고는 "우리가 마치 노동조합 같은 느낌으로 똘똘 뭉쳐 어떻게든 살아남자고 했다"며 "방송 후 한국에 와서도 같이 만나기도 하고 연락도 하고 더 친해진 것 같다. 그것 하나만 감사드린다"고 말해 다시 웃음을 줬다.

한편 '사서고생'은 오는 14일 오전 10시 첫 공개된다.

권혜림기자 lima@joynews24.com 사진 정소희기자 ss082@joy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가화제 스타 룩 TV·방송 드라마 볼만한TV 가요·팝 해외연예 영화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 일반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TV·방송 최신뉴스
오늘 종영 '고백부부' 장나라 "진짜 특별한 여행..
'세모방', 오늘(18일) 방송 재개…'무도'-'음중'..
11주 만에 돌아온 '나혼자산다', 동시간대 1위 '..
'불후' 윤일상 "'보고싶다' '애인있어요', 저작..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민혜정]인터넷기업 규제, 땜질식 처방..
[김동현의 NOW 도쿄]도쿄돔의 '종이팩'..
[김동현의 NOW 도쿄]"최재훈은 어디 있..
[윤채나] 초유의 수능 연기, 위기를 기..
[이성필의 'Feel']홍명보·박지성, 韓..
프리미엄/정보
유튜브, 알파벳의 성장 촉매제될까?

오늘 내가 읽은 뉴스

 

2018 평창
2017 DCC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