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TV-방송
[톱뉴스]
'고등래퍼' 양홍원, 최하민 꺾었다…경인동부 몰락
서울강서 경인동부 부산경상 3개 지역만 살아남아
2017년 03월 18일 오후 17:18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정병근기자] 최하민 속한 '힙합의 성지' 경인동부 팀이 전원 탈락했다.

지난 17일 방송된 엠넷 '고등래퍼' 6회에서는 '지역 대항전'을 통해 실력파 고등래퍼들이 대거 탈락하는 충격적인 결과를 공개한 한편, 프로그램의 취지를 잘 살린 10대들만의 힙합의 저력을 선보였다.



서울강동과 경인서부 지역은 고등래퍼이기에 가능했던 랩을 선보였. 교과서에 등장하는 문학 작품을 인용해 가사를 작성하는 '교과서 랩' 배틀을 펼친 것.] 김규헌과 김태엽은 김소월의 시 '진달래꽃'을, 방재민과 조민욱은 시조 '청산별곡'을 인용한 노래 '얄랴리'를 선보였다.

멘토 매드클라운과 김선재가 함께 하는 무대는 한 편의 뮤지컬을 보는 듯 완성도 높은 무대였다. '우리들의 일그러진 영웅'에서 권력의 상징으로 등장한 주인공 '엄석대'를 곡제목으로 활용해 학교폭력의 현실을 강하게 꼬집은 소름 돋는 무대를 선보인 것.

이어 '에이스 오브 에이스' 양홍원과 최하민의 정면 대결이 펼쳐졌다. 고등래퍼 최강의 2인자 대결로 '사실상 결승전' 무대라는 기대감이 높아 초미의 관심이 집중되기도 했다.

최하민은 멘토 스윙스와 함께 '뭔말알'이라는 곡으로 강렬한 무대를 선보였으나, 트렌디한 비트와 강렬한 후크를 무장한 '번지'라는 곡을 선보이며 멘토 기리보이&서출구와 함께 무대를 꾸민 양홍원을 꺾지 못하고 탈락하게 되는 충격적인 결과를 안겼다.

'힙합의 성지' 경인동부 지역 고등래퍼 전원이 탈락하게 된 것. 양홍원은 310점으로 지역대항전 최고 점수를 받으며 최강 래퍼를 입증했다.

이로써 '지역 대항전'을 통해 서울강서, 경인동부, 부산경상 지역 단 3개의 지역만 살아남게 됐다. 하지만 탈락한 9명의 래퍼 중 단 3명 만이 살아남을 수 있는 패자부활전을 예고해 어떤 결과가 펼쳐질지 기대를 모은다.

/정병근기자 kafka@joy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가화제 스타 룩 TV·방송 드라마 볼만한TV 가요·팝 해외연예 영화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 일반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TV·방송 최신뉴스
걸스데이 혜리 "지성, '아는 형님' 애청자"
'윤식당', 힐링 선사한 청정웃음…6.2%로 산뜻..
문희준 "소율에게 하루 50번씩 사랑한다 말해"
'역사기행 그곳', '역사저널 그날'이 낳은 스핀..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칼럼/연재
[김국배]달라지는 클라우드 인식
[김윤경] 세월호와 봄
[민혜정]팩트 체크는 네이버·다음에..
[윤채나]조기 대선과 네거티브의 유..
[김문기] '일곱번째 파도'를 기다리는..
프리미엄/정보
애플, 피처폰 위주 신흥시장서 약진 비..
스냅챗, 페이스북처럼 3년내 2배 성장..

오늘 내가 읽은 뉴스

 

창간17주년
2017 I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