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연예가화제
류준열, 사이버 범죄와 전쟁 선언…악플러 고소
씨제스 "배우 명예 훼손, 모욕 행위는 명백한 범죄"
2017년 04월 21일 오후 18:02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김양수기자] 배우 류준열 측이 사이버 범죄와 전쟁을 선언했다.

21일 류준열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공식 홈페이지에 "류준열에 대한 일부 네티즌들의 온라인상 허위사실유포, 모욕 등의 행위에 대해서 적극적으로 법적 대응을 하고자 한다"고 글을 올렸다.

씨제스에 따르면 2016년 2월 한 네티즌은 '류준열은 일베'라는 취지의 허위 게시물을 업로드했고, 해당 게시물을 삭제한 이후에도 빠른 속도로 류준열에 대한 근거 없는 허위 게시물이 파생했다.



당시 씨제스는 "류준열은 일베 활동을 한 사실이 전혀 없다"고 밝혔고, 류준열 본인도 "일베 회원으로 활동한 사실이 전혀 없다"는 사실을 알렸다. 하지만 지속적인 악성 댓글과 게시물에 결국 수십 명의 악플러를 고소했다. 악플러들은 기소유예 처분을 받거나 벌금형을 선고 받았다.

하지만 인격 모독 및 명예훼손은 계속되고 있다. 이에 따라 씨제스는 허위 게시물 유포자 및 악성 댓글을 작성한 네티즌들에 대해 최근 다시 한 차례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명예훼손) 및 모욕 등 혐의로 고소했다.

씨제스는 "비방할 목적 하에 악의적으로 배우의 발언을 조작하여 특정 이슈와 연관시키는 등 허위사실을 유포하여 배우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인신공격성 댓글과 게시물로 배우를 모욕하는 행위는 모두 명백한 범죄에 해당한다"라며 "앞으로도 씨제스는 악성 루머와 허위사실, 그리고 인신공격을 내용으로 하는 게시물, 댓글로 배우를 비롯한 여러 사람들의 명예와 인격을 훼손하는 사이버 범죄에 대하여 민·형사상 조치를 불문하고 강경하게 대응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양수기자 liang@joynews24.com
TV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가화제 스타 룩 TV·방송 드라마 볼만한TV 가요·팝 해외연예 영화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 일반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연예가화제 최신뉴스
"복귀 논의 중이었는데"…故전태수, 하늘에 진..
조민아, 故전태수 애도 "이제 편해졌으면 좋겠다..
하지원, 동생 전태수 부고에 공식 일정 취소
'하지원 동생' 전태수, 21일 사망…향년 34세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도민선] 위기의 알뜰폰? 이름부터..
[윤지혜] CJ오쇼핑, 진화된 홈쇼핑 보..
[이성필의 'Feel']무엇을 위한 남북 단..
[성지은] 비트코인 광풍에 가려진 의..
[강민경]CES 정전사태, 스마트 시티가..
프리미엄/정보
2018년은 암호화폐 '도약'의 해

 

2018 평창
아이뉴스24 TV

.